이제 곧 잘시간이 다가오는데 아기는 아직 놀시간인가 봅니다.

리빙박스에서 온갖 애교를 부리며


리빙박스 안에서책도 보고 (10초)


놀게 해주지 않으면 이박스 안에서 한발작도 안움직이겠다고 대모하는거 같다.


11시 보통 다른 아기들은 꿈나라로 갔을시간인데 .

울아기는

자동차 가지고 놀기 바쁘다 .. 

엇!   그런데 .자동차 정말 많네...


사실 아기는 낮잠을 너무 많이 자서 아직 잠이 안오는 것 같다.

지금 자러 가자는 엄마 말에 시러 시러~

이제 의사 표현도 하고 많이 컸다. ^-^ ㅎㅎㅎ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자러가는 중  (0) 2016.10.10
정말 간만에  (0) 2016.10.08
카시트  (0) 2016.09.26
알로에 새싹  (0) 2016.09.22
리빙박스와 아기  (0) 2016.09.20
여름과 아기  (0) 2016.09.19
아기가 낮잠을  (0) 2016.09.17
추석 마지막날  (0) 2016.09.17
잠깨는 특효약  (0) 2016.09.15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